아이디/패스워드 찾기
<한라돌쩌귀>
한라돌쩌귀
미나리아재비과
Aconitum napiforme H. Lév. et Vaniot
일본, 중국
한라산, 남부 지방
 
제주도 및 남부 지방의 산 숲 속에 드물게 자라는 여러해살이풀이다.
뿌리는 도란형으로 길이 3-8cm다.
줄기는 곧추서며, 높이 20-150cm, 굽은 털이 난다.
잎은 줄기 전체에 균등하게 어긋나며, 3갈래로 완전히 갈라지고, 길이 4-14cm, 폭 4-16cm다. 잎 양면은 굽은 털이 난다.
꽃은 8-9월에 줄기 끝의 총상꽃차례 또는 산방꽃차례에 2-8개씩 피며, 푸른 보라색, 길이 2.5-3.5cm다. 꽃자루는 길이 2-3cm, 굽은 털이 난다. 꽃받침잎은 꽃잎 같으며 털이 난다. 꽃잎과 수술은 털이 없다. 암술은 3-5개다. 씨방을 털이 없거나 있다.
열매는 골돌이며, 곧추서고, 길이 0.8-1.3cm다. 씨는 길이 2mm쯤이다.
전국에 분포하는 투구꽃(A. jaluense Kom.)에 비해서 꽃자루에 곧은 털이 아니라 구부러진 털이 나므로 구분된다.
법정보호종으로 지정된 적이 없다.
한라산과 남부 지방의 산에서 드물게 발견되는 희귀식물로서 지방자치단체의 보호식물로 지정해 관리할 필요가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