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패스워드 찾기
<금방망이>
금방망이
국화과
Senecio nemorensis L.
대만, 러시아, 유럽, 일본, 중국
금대봉, 대청도, 덕유산, 백령도, 풍도, 한라산, 북부 지방
 
한라산, 덕유산, 북부 지방의 높은 산 및 서해안 섬에 드물게 자라는 여러해살이풀이다.
줄기는 곧추서며, 위에서 가지가 갈라지고, 높이 50-100cm다.
잎은 어긋나며, 넓은 피침형 또는 타원형으로 길이 5-22cm, 폭 1-7cm, 끝이 뾰족하고, 밑은 줄기를 조금 감싼다. 잎 가장자리에 날카로운 톱니가 있다. 잎자루는 거의 없다.
꽃은 7-9월에 줄기 끝에서 머리모양꽃이 모여 겹산방꽃차례로 달리며, 밝은 노란색이다.
머리모양꽃은 지름 1.7-2.5cm다. 모인꽃싸개는 통 모양, 길이와 폭이 각각 6-7mm, 조각이 1줄로 붙는다. 모인꽃싸개 조각은 피침형, 끝이 날카롭다. 혀모양꽃은 머리모양꽃의 가장자리에 피며, 5-9개다.
열매는 수과이며, 씨에 연한 갈색 우산털이 있다.
백두산 등 북부 지방에 분포하는 삼잎방망이(S. cannabifolius Less.)는 잎자루가 있으며, 잎몸은 깃꼴로 깊게 갈라지므로 다르다.
법정보호종으로 지정된 적이 없다.
한라산 등 고산 몇 곳과 서해 5도 등 인천광역시의 섬에 자생하고 있다. 꽃이 아름답기 때문에 채취 압력이 높다. 국가 또는 지방자치단체의 보호식물로 지정해 보호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