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패스워드 찾기
<각시수련멸종위기II급>
각시수련멸종위기II급
수련과
Nymphaea minima Nakai
한국특산식물
강원도, 황해도
 
강원도와 황해도의 오래된 연못에 매우 드물게 자라는 한국특산의 여러해살이풀이다.
뿌리줄기는 짧다.
잎은 뿌리에서 여러 장이 나며, 말발굽 모양으로 길이 1.5-5.5cm, 폭 1.6-4.3cm, 두껍다.
잎 밑은 화살 모양이며, 가장자리는 뚜렷하지 않은 물결 모양이다. 잎자루는 가늘고 길다.
꽃은 7-8월에 긴 꽃대 끝에 1개씩 피며, 흰색, 지름 3cm쯤이다. 꽃받침은 4장, 긴 타원형으로 녹색, 길이 1.7cm쯤, 끝이 뾰족하다. 꽃잎은 10장 안팎으로 여러 줄로 늘어서며, 피침형으로 길이 1.5cm쯤이다. 수술은 많다.
열매는 둥글고, 꽃받침이 남아 있다.
애기수련이라고도 한다.
수련(N. pygmaea (Salisb.) W.T. Aiton)에 비해서 전체가 작으므로 구분할 수 있다. 또한, 만주수련(N. tetragona Georgi)에 비해서 잎과 꽃은 크기가 더욱 작고, 꽃의 가운데 부분은 노란색이다.
2012년 환경부 멸종위기야생식물 II급으로 지정되었다.
남한에서 확실한 자생지가 확인되지 않아 그동안 법정보호식물로 지정하지 못했던 식물이다. 자생지가 연못이어서 훼손 위험이 높으며, 관상식물로서 가치도 높기 때문에 채취꾼들의 표적이 될 수 있다. 국가관리 법정보호식물로 지정해 보호해야 한다. 기본종인 수련도 발견되었다는 보고가 있으므로, 법정보호식물로 지정해 보호해야 한다.
야생동식물보호법(2012)
나무 : 아~ 이꽃이 각시수련! [2007-03-20 18:22:08]